‘으라차차2’ 심형탁, 김예원 소개팅 상대로 깜짝 등장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2’ 방송 화면

배우 심형탁이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2’에 특별출연하여 남다른 존재감을 발산했다.

지난 9일 방송된 ‘으라차차 와이키키2’에서 심형탁은 기봉(신현수)의 야구팀선배이자 유리(김예원)의 소개팅 상대 병철 역을 맡아 코믹 연기를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기봉은 1군으로 올라가기 위해 병철에게 포크볼을 알려달라 부탁했고, 병철은 이때 등장한 유리에게 관심을 보였다. 기봉은 포크볼을 배우기 위해 병철과 유리의 소개팅을 주선했다. 병철은 소개팅 초반에 잘생긴 외모로 유리의 마음을 사로잡았지만 이후 마치 당나귀 같은 기이한 웃음소리와 아재 개그로 유리를 경악하게 만들며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뿐만 아니라 이어 등장한 병철의 가족들 또한 그보다 더한 웃음소리와 아재 개그로 주변 사람들의 손가락질과 시선을 받으며 유리를 창피하게 만들었다. 특히 유리는 병철과 헤어지기로 결심했지만 1군으로 올라가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는 기봉을 보고 마음을 바꿨다. 병철과 유리 커플의 데이트를 예고, 이후 병철의 등장이 또 어떤 재미를 선사할지 기대를 모았다.

심형탁은 앞서 방영된 tvN ‘진심이 닿다’에서도 최윤혁 역으로 코믹한 연기를 보여준 바 있다.

심형탁은 오는 5월 처음 방송되는 ‘나를 구독해-나나랜드’에 출연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