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로제, ‘킬 디스 러브’ 세로캠 공개…강렬한 카리스마 ‘시선 집중’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블랙핑크 로제 ‘킬 디스 러브’ 세로캠/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블랙핑크 로제가 ‘킬 디스 러브(Kill This Love)’ 안무를 멋지게 소화한 음악방송 세로캠이 공개됐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10일 오전 9시 공식 블로그에 로제의 ‘킬 디스 러브’ 음악방송 세로캠 영상을 게재했다. 지난 7일 SBS ‘인기가요’ 무대 중 로제에만 포커스를 맞춘 영상이다.

로제는 멤버들과 호흡을 맞추며 손과 팔을 이용해 두 사람이 하나의 동작을 하는 듯한 안무를 선보였다. 또한 ‘사랑의 숨통을 끊어야겠어’라는 가사에 맞게 강렬한 카리스마로 시선을 모았다. 대포를 쏘거나 손하트를 쪼개는 듯한 ‘킬 디스 러브’ 포인트 안무와 댄서들과 함께하는 클라이맥스의 역동적 군무로 시선을 모았다.

블랙핑크의 SBS ‘인기가요’ 무대 영상은 공개 이틀 만에 1535만뷰를 돌파했다. 음악방송 영상으로는 이례적으로 단기간에 1000만뷰를 돌파하며 9개월 만에 컴백한 블랙핑크를 향한 팬들의 높은 관심을 증명했다. 지난 9일 공개된 ‘킬 디스 러브’ 안무 영상도 1226만뷰로 높은 조회수를 달리고 있다. 다섯 편의 억대뷰 안무 영상을 보유한 블랙핑크는 이번 ‘킬 디스 러브’를 통해서 또 하나의 억대뷰 안무 영상을 추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킬 디스 러브’ 뮤직비디오는 유튜브에서 24시간 내 가장 많이 본 동영상으로 전세계 1위 기록을 새로 썼다. 이 외에도 2일 14시간 만에 1억뷰를 넘어서며 세계적인 팝스타들의 뮤직비디오 기록을 앞질렀다.

지난 5일 새 EP앨범 ‘킬 디스 러브’ 음원을 발표한 블랙핑크는 미국을 비롯한 전세계 37개 지역 아이튠즈 송차트 1위를 달성했다. 미국 아이튠즈 송차트에서는 한국 걸그룹 최초로 1위에 오르는 의미 있는 기록을 세웠다. 전 세계 최대 음원 플랫폼인 스포티파이에서 글로벌 톱50 차트 4위, 미국 톱50 차트 35위에 올랐다.

블랙핑크는 오는 12일과 19일 미국 코첼라 페스티벌 무대에 오른다. 17일부터는 미국 로스엔젤레스를 시작으로 북미 투어에 나선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