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현우, 오늘(10일) 감성 발라드 ‘영이야’ 발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신현우. / 제공=크레이지사운드

가수 신현우가 신곡으로 돌아온다.

10일 크레이지사운드는 “신현우가 10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에 여덟 번째 음반 ‘영이야’를 발표한다”고 밝혔다.

‘영이야’는 헤어진 뒤 아프고 힘든 마음을 녹인 애절한 발라드 곡이다. 지난 3월 ‘악역’ 발표 후 호응을 얻은 만큼 이번 신곡에도 관심이 쏠린다.

신현우는 이번 음반을 통해 크레이지사운드의 수장 크레이지 박(krazy park)과 작사·작곡에 참여했고, 피아노와 베이스, 기타, 드럼 등의 연주로 완성도를 더했다.

크레이지사운드 관계자는 “‘영이야’ 발표와 더불어 베트남에서 신곡을 부르는 신현우의 영상도 공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현우는 국내는 물론 베트남으로 활동 영역을 넓혀 활약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