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밴드’ 훈남 드러머 3人 공개…순수부터 섹시까지 매력 폭발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슈퍼밴드’ 드러머 영상 / 사진제공=JTBC

JTBC ‘슈퍼밴드’가 드럼 천재 트리오의 하이라이트 영상이 선 공개됐다.

9일 ‘슈퍼밴드’ 제작진은 3인 3색 ‘드럼천재’들의 연주를 담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드러머 분들이 잘생기셨더라고요”라며 ‘여심 대변인’으로 나선 프로듀서 이수현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이어 정광현의 열정 넘치는 ‘Breakn’ a sweat’와 강경윤의 소울 넘치는 ‘애국가’, 김치헌의 파워풀한 ‘Believer’ 무대가 일부 공개돼 ‘귀 호강’을 예고했다.

‘히든싱어’ ‘팬텀싱어’ 제작진이 세 번째로 선보이는 프로젝트 ‘슈퍼밴드’는 노래뿐 아니라 악기 연주, 싱어송라이터의 능력 등 다양한 재능을 가진 ‘음악천재’들이 프로듀서들과 함께 미션을 거치며 ‘글로벌 슈퍼밴드’를 만들어가는 프로그램이다.

앞서 앳된 외모에도 남다른 천재성을 가진 ‘19세 기타리스트 트리오’를 공개한 데 이어 ‘드럼천 재 트리오’까지 선 공개되며 음악천재들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슈퍼밴드’는 오는 12일 오후 9시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