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션 리얼 로맨스 ‘작업실’, 장재인·차희·남태현 등 10명의 동거생활

[텐아시아=우빈 기자]

‘작업실’ 출연진. / 사진제공=tvN

뮤지션들의 리얼 로맨스를 담은 tvN 예능 프로그램 ‘작업실이 오는 5월 1일 첫 방송을 내보내기로 확정했다.

‘작업실’은 열 명의 청춘 남녀 뮤지션들이 함께 생활하며 일어나는 이야기를 담은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그동안 베일에 싸여 있던 출연진도 9일 공개됐다. 여자 출연자로는 신인 가수 고성민, ‘복면가왕’ ‘문제적 남자’ 등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이름을 알린 스텔라장,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활약한 아이디, 독보적 매력의 싱어송라이터 장재인, 수많은 OST의 주인공이자 그룹 멜로디데이 출신의 실력파 보컬리스트 차희가 출연을 확정했다.

남자 출연자로는 밴드 사우스클럽의 멤버인 로커 남태현, 프로듀서 겸 DJ 딥샤워, ‘댄싱9 시즌2’ ‘쇼미더머니6’를 통해 얼굴을 알린 래퍼 빅원, 매드타운 메인보컬에서 솔로가수로 제2의 음악 인생을 시작한 이우, 원조 ‘고막남친’ 최낙타가 출연한다.

10인의 청춘 남녀는 또래 친구이자 뮤지션이라는 공통점을 갖고 있다. 하지만 보컬리스트, 싱어송라이터, 래퍼, 프로듀서 등 서로 다른 음악적 배경을 갖고 있기에 과연 이들이 함께 생활하며 만들어갈 음악 이야기와 청춘 케미는 어떨지 많은 관심이 모아진다.

함께 공개된 3종의 티저 영상도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과 함께 설렘 지수를 한껏 높였다. 한 영상에서는 차희와 빅원은 햇살이 내리쬐는 잔디밭에 앉아 있다. 차희는 기타를 치며 노래를 이어가는 듯 싶더니 이내 빅원과 웃음꽃을 피운다. 또 다른 티저에서 아이디는 최낙타와의 공연에 앞서 “이 곡을 선정한 건, 오빠는 모르지만 제목 그대로입니다. Make you feel my love.”라고 수줍게 밝혀 설렘을 자극한다. 장재인과 남태현은 은은한 가로등 불빛 아래 어디론가 함께 달려가고 있어 묘한 호기심을 유발한다.

연출을 맡은 강궁 PD는 “‘작업실’은 10명의 청춘 뮤지션들이 함께 생활하며 음악을 통해 교감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라며 “뮤지션들이 함께 생활하면서 발생하는 다양하고 솔직한 감정들을 풋풋하게 담아낼 예정”이라고 말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