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기윤, JTBC ‘열여덟의 순간’ 출연…신승호父 맡는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성기윤. / 제공=카라멜이엔티

배우 성기윤이 JTBC 새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에 출연한다.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인 ‘열여덟의 순간'(극본 윤경아, 연출 심나연)은 위태롭고 미숙한 청춘들의 이야기를 다룬다. 사소한 일에도 감정의 소용돌이에 휘말리는 열여덟, 누구에게나 스쳐 지나갔을 법한 순간을 생생하고 깊숙하게 담아내 풋풋한 감성을 자극하고 진한 공감을 선사한다.

성기윤은 극 중 휘영(신승호)의 아빠를 맡는다. 가진 것이 없었지만 똑똑한 머리로 자수성가한 인물로, 밖에서는 자수성가한 냉철한 사업가지만 집에선 아들을 혹독하게 교육시키는 무서운 아빠를 연기한다.

성기윤은 그동안 드라마 ‘시그널’을 시작으로 ‘태양의 후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추리의 여왕’ ‘슈츠’ ‘남자친구’ 등에서 선이 굵은 강렬한 연기를 통해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번 ‘열여덟의 순간’을 통해 안정적인 연기와 훈훈한 중년의 매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