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 라디오’ JBJ95 켄타 “머리 덕분에 ‘자몽 요정’ 별명 생겼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아이돌 라디오’ JBJ95 / 사진제공=MBC라디오

그룹 JBJ95가 지난 8일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에 출연해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무대로 팬심을 저격했다.

1995년생 동갑내기로 이뤄진 JBJ95는 먼저 근황을 전했다. 켄타는 봄을 맞아서 자몽 색깔로 머리를 물들였다면서 “머리 덕분에 ‘자몽 요정’ ‘자몽 켄’이라는 별명이 새로 생겼다”고 말했다. 상균은 “키가 켄타와 비슷했는데 스트레칭을 하고 밥을 많이 먹었더니 지금은 더 커졌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JBJ95는 수록곡을 함께 들으며 새 앨범을 소개했다. 타이틀곡 ‘AWAKE’에 관해 켄타는 “봄에 깨어난다는 의미로 봄에 맞는 밝은 이미지로 작업했다”고 밝혔다. 상균은 “요즘 가장 듣기 좋은 장르”라며 “청량한 느낌이 아주 마음에 드는 곡”이라고 강조했다.

상균은 서브 타이틀곡 ‘좋아해’에 관해 “널 좋아하고 네가 있을 때만 비로소 내가 된다고 강력하게 어필하는 곡으로 콘서트 때 선 공개했다”고 설명했다.

JBJ95는 이어 자신들의 노래로 메들리 댄스를 선보였다. JBJ95가 선보인 곡은 ‘LEAVE IT TO ME’ ‘됐어(STAY)’ ‘LOVE DIVE’ ‘오늘밤’ ‘HOME’ ‘좋아해’였다. 팬덤 ‘짝꿍’은 JBJ95의 무대에 열렬한 응원 구호로 화답했다.

켄타는 완벽한 걸그룹 커버 댄스를 선보인 뒤 상균과 함께 ‘내꼬해 송’과 ‘귀요미 송’으로 깜찍함을 과시했다. 라디오 출연 최초로 버스커버스커의 ‘벚꽃 엔딩’을 라이브로 선보이기도 했다.

‘아이돌 라디오’는 평일 오후 9시부터 네이버 브이 라이브(V앱)에서 생중계된며 그날 밤 12시 5분(주말 밤 12시)부터 MBC 표준 FM, MBC 라디오 어플리케이션 mini에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