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의 사생활’ 김재욱, 첫 로코 주연 도전…’설렘자극’ 준비 완료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tvN ‘그녀의 사생활’/사진제공=tvN

tvN ‘그녀의 사생활’을 통해 첫 로맨틱 코미디 주연에 나서는 배우 김재욱이 기대된다.

김재욱은 그동안 영화, 드라마, 연극 등 다양한 장르에 출연해왔다. 특히 그의 노련함은 장르물을 만났을 때 빛을 발했다. 그는 OCN ‘보이스1’(2017)’을 통해 희대의 사이코패스 살인마 모태구 역을 맡아 등장할 때마다 시청자들을 공포감에 빠트려 ‘김재욱의 재발견’이라는 극찬을 받았다. OCN ‘손 the guest’에서는 구마 사제 최윤 역을 맡아 매 회 강렬한 에너지로 배우로서의 존재감을 굳건히 다졌다.

이처럼 탄탄한 연기 내공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아 온 김재욱이 이번에는 첫 로코 주연에 도전한다. ‘그녀의 사생활’을 통해서다. ‘그녀의 사생활’은 직장에선 완벽한 큐레이터지만 알고 보면 아이돌 덕후인 성덕미(박민영)가 까칠한 상사 라이언(김재욱)을 만나며 벌어지는 이른바 ‘덕질 로맨스’를 다룬다. 극 중에서 까칠한 미술관 천재 디렉터 라이언 골드 역을 맡은 김재욱은 기존의 작품에서는 볼 수 없었던 아트 디렉터의 모습과 ‘초보 덕후’의 모습을 오가며 새로운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김재욱은 극 중 외모와 스펙은 출중하지만, 처음 하는 덕질에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는 모습으로 판타지와 현실을 잇는 중심축이 되어 극을 이끌 예정이다.

‘그녀의 사생활’은 오는 10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을 내보낸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