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키카, ‘KCON 2019 JAPAN’ 데뷔 첫 출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유키카. / 제공=KCON 2019 JAPAN

일본인 K팝 가수 유키카(YUKIKA)가 ‘케이콘 2019 재팬(KCON 2019 JAPAN)’에 출격한다.

9일 소속사 에스티메이트는 “유키카가 오는 5월 17일부터 19일까지 일본 마쿠하리 멧세 국제 전시장 홀에서 열리는 ‘KCON 2019 JAPAN’ 무대에 오른다”고 밝혔다.

‘KCON’은 CJ ENM이 2012년부터 햇수로 8년째 펼치는 세계 최대 규모의 K컬처 컨벤션이다. Mnet의 노하우가 반영된 화려한 K팝 콘서트를 비롯해 드라마, 뷰티, 패션, 음식 등 한국의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콘텐츠를 해외 팬들에게 선보여왔다.

이번 ‘KCON 2019 JAPAN’에는 김재환 뉴이스트 더보이즈 몬스타엑스 VERIVERY(베리베리) 아이즈원 우주소녀 ITZY(있지) 청하 TWICE(트와이스) 펜타곤 하성운 등이 참석한다.

일본인 출신 유키카는 처음 출연하게 된 ‘KCON’이 모국인 일본에서 개최돼 더욱 의미가 남다르다. K팝 가수로 데뷔한 유키카의 공연에 국내뿐만 아니라 일본 팬들의 관심도 쏠리고 있다.

2006년 일본의 패션모델로 데뷔해 성우로도 활동한 유키카는 2017년 SBS funE ‘아이돌 마스터.KR-꿈을 드림’을 통해 대중에게 얼굴을 알렸고, 지난 2월 22일 첫 번째 디지털 싱글 음반 ‘네온(NEON)’을 발매하며 국내 정식 데뷔를 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