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석’ 신예은, 한 장면도 놓치지 않는다…빼곡한 대본 공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신예은. / 제공=JYP엔터테인먼트

배우 신예은의 연기 열정이 담긴 대본이 공개됐다.

신예은은 현재 tvN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 경찰 윤재인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사건을 파헤칠 때는 정의감 넘치고 예리한 반면, 일상에서 주민들을 대할 땐 한없이 다정해지며 다채로운 매력을 드러내고 있다.

박진영(이안 역) 등 동료 배우와의 연기 호흡도 매끄러워, 신인답지 않은 실력으로 존재감을 과시했다.

이같은 활약 뒤에는 한 장면도 허투루 흘려보내지 않고 연구에 연구를 거듭한 신예은의 열정이 숨어 있다. 9일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가 공개한 신예은의 대본에는 빼곡한 메모가 적혀있다.

‘지수와 이안이가 당황할 수 있을 만큼의 당돌함’ ‘확신을 가지고 대사’ 등 해당 장면에서 드러내야 하는 감정이나 자신의 해석을 한가득 적어놨다. 또한 체계적으로 대본을 분석하기 위해 신의 성격에 따라 메모지의 색상을 달리해 표시해둔 것이 눈에 띈다.

꼼꼼한 분석을 통해 모든 장면을 자연스럽게 완성할 수 있었던 것이다. ‘노력파’ 신예은이 앞으로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 보여줄 활약도 기대를 모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