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1A4 공찬, 산들 대신해 ‘별밤’ 스페셜 DJ…”빨간불 들어오자 엄청 떨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표준FM ‘산들의 별이 빛나는 밤에’에서 스페셜 DJ를 맡은 공찬/사진=보이는 라디오 캡처

그룹 B1A4 멤버 공찬이 성공적으로 MBC 표준FM ‘산들의 별이 빛나는 밤에’(이하 ‘별밤’) 스페셜 DJ를 마쳤다.

공찬은 지난 8일 방송된 ‘별밤’에 스페셜 DJ로 출연해 청취자와 소통했다.  

9일 소속사 WM엔터테인트먼트를 통해 공찬은 “‘별이 빌나는 밤에’ 스폐셜 DJ로 일일 별밤지기가 되어서 너무나 영광이고 행복한 시간이었다. 리허설때는 많이 떨지 않았는데 부스 안에서 온 에어 표시에 빨간불이 들어오자마자 저도 모르게 엄청 떨렸다”며 “긴장했지만 팬 분들의 응원 메시지 덕분에 힘이나서 긴장을 덜었다”고 했다.

이어 “다음에 한번 더 나간다면 더욱 잘할 수 있을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 잊지 못할 추억이 될 것 같은 소중한 시간이었다”며 “앞으로 ‘산들의 별이 빛나는 밤에’ 많이 사랑해 주시고, 기회가 된다면 다음 번 스폐셜 별밤지기 공찬이도 기대해달라”고 덧붙였다.

공찬은 ‘별밤’의 26대 DJ인 산들이 솔로 앨범 뮤직비디오 촬영을 위해 독일 베를린으로 출국 하면서 그를 대신해 스페셜 DJ로 나섰다.

공찬이 진행하는 ‘별밤’은 이날 오후 10시 5분부터 자정까지 전파를 탔다. 공찬은 차분하고 안정적인 진행으로 청취자들을 사로잡았다. 또한 보이는 라디오를 통해 청취자들과 더욱 가깝게 호흡하며 성공적으로 스페셜 DJ를 마쳤다.

한편 공찬이 속한 B1A4는 개별 활동에 집중하고 있다. 산들은 ‘별밤’ DJ와 함께 오는 6월 컴백을 목표로 솔로 앨범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공찬은 JTBC4 신규 뷰티 프로그램 ‘뷰티룸’에서 MC로 출연 중이다. 신우는 올해 1월 현역으로 군입대를 하여 군복무 중이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