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지섭, 산불 피해 아동 위해 5천만 원 기부…심리치료 등 지원 예정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소지섭,mbc연기대상

배우 소지섭. 이승현 기자 lsh87@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가 9일 “소지섭이 강원 산불로 피해를 입은 아동들을 위해 5천만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소지섭의 기부금은 산불 피해 지역 내 아동들을 위한 주거 복구 및 심리치료 지원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소지섭은  2006년 국내 수해 지역 복구를 위한 후원금 전달을 시작으로 굿네이버스와 인연을 맺은 이후 꾸준히 선행을 이어오고 있다.

2017년과 2018년에는 국내 저소득 여아 지원 및 학대 피해 아동 심리치료 지원을 위해 기부금을 전달했다. 이를 계기로 연간 1천만 원 이상 후원 회원 대상의 특별회원 모임인 굿네이버스의 ‘더네이버스클럽’에도 등재됐다. 소지섭이 2017년부터 올해까지 소외된 아이들을 위해 굿네이버스에 전달한 기부금은 2억 원에 이른다.

소지섭은 “이번 산불 피해로 큰 상처를 받았을 지역 주민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하루 빨리 강원도 내 피해 복구가 이루어져 아이들이 환한 웃음을 되찾고 일상 생활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번 산불은 지난 4일 강원 고성 인근에서 발생했으며, 국가재난사태로 선포됐다. 정부는 산불 발생 지역인 고성군, 속초시, 강릉시, 동해시, 인제군 일대를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