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역배우 박민하, 바람직한 ‘폭풍 성장’…하굣길 벚꽃놀이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박민하/사진=박민하 인스타그램

아역배우 박민하가 부쩍 성장한 모습의 근황을 알렸다.

박민하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하교길, 변덕쟁이 날씨에도 꽃은 피는 구나”라고 글을 올렸다. 함께 올린 사진에서 박민하는 벚꽃이 만개한 나무 앞에서 꽃을 즐기고 있다.

박민하는 박찬민 SBS 아나운서의 셋째 딸로, 아역배우로 활동하고 있다. MBC ‘불굴의 며느리’에서 귀엽고 똑똑한 비비아나 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으며, 최근 예능 ‘둥지탈출3’에 출연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