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봄’ 박경혜 “이청아, 든든하게 의지할 수 있는 언니”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박경혜가 8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다시, 봄’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박경혜가 이청아와의 찰떡 케미를 자랑했다.

8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다시, 봄’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정용주 감독과 함께 배우 이청아, 홍종현, 박지빈, 박경혜가 참석했다.

박경혜는 은조(이청아 분)의 동생 미조 역을 맡았다. 그는 “(이청아) 언니가 양보도 많이 해주고 챙겨줬다. 든든하게 의지할 수 있는 언니였다. 앞으로도 언니에게 의지하고 싶다”면서 웃었다.

이청아도 “남동생만 있어서 자매 케미는 잘 모르지만 경혜 씨는 현장에서도 극 중에서도 든든한 지원군이었다”고 고마워했다.

‘다시, 봄’은 자고 일어나면 하루 전날로 되돌아가는 타임 라인에 빠진 은조의 이야기다. 소중한 딸을 잃은 뒤 거꾸로 가는 시간 속에 살게 된다는 설정이다. 오는 17일 개봉.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