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키, 네 번째 자작곡 ‘불면증’ 발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싱어송라이터 히키. 사진제공=꿈의엔진

싱어송라이터 히키(Hickee)의 소속사 꿈의엔진이 8일 “히키의 네 번째 자작곡 ‘불면증’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불면증’은 지난 7일 국내 음원 사이트들에서 발매됐다. ‘불면증’은 뜻대로 되지 않는 불면증처럼, 밤낮으로 잊으려 해도 잊혀지지 않는 연인에 대한 감정을 나타낸 곡이다.

히키는 지난해 3월 첫 번째 싱글 앨범 ‘Cry me a river’로 싱어송라이터로 데뷔했다. ‘향'(Fragrance) ‘Love Chat’ 등을 발표했다.

그룹 방탄소년단의 보컬 디렉팅을 맡은 적이 있으며 지난 1월부터는 남예종예술실용전문학교 실용음악과 겸임교수로 임용돼 지도 중이다.

히키는 공연과 SNS를 통해 신곡 홍보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