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민·레드벨벳·세븐틴 등’ 드림콘서트, 티켓 예매 18일부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드림콘서트’. 사진제공=사단법인 한국연예제작자협회 제공

드림콘서트의 티켓 예매가 오는 18일 오후 8시부터 멜론 티켓에서 시작된다.

‘드림콘서트’는 1995년부터 청소년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기 위해 시작됐다. 당대 최고의 아티스트들이 출연하며 지난 25년 동안 국내외 누적관객 146만 명이 관람을 다녀간 대표적인 K팝 공연이다.

올해 25주년을 맞는 ‘드림콘서트’에는 태민, 레드벨벳, 세븐틴, NCT DREAM, 남우현, 정일훈, 마마무, 하성운, 오마이걸, CLC, 더보이즈, 다이아, 골든차일드, 김동한, N.Flying, JBJ95, (여자)아이들, TRCNG, 원더나인, 김태우, 박봄, 홍진영, 클론 등이 무대에 오른다.

이번 ‘드림콘서트’는 25주년을 맞이해 과거 ‘드림콘서트’를 관람했던 세대와 그들의 자녀가 함께 공감할 수 있는 주제로 꾸며진다고 한다.

‘드림콘서트’는 CS TV 아사히 채널 1을 통해 일본에 생중계되며, 국내에서는 SBS플러스에서 시청할 수 있다. 오는 5월 18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