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진구 친구’ 방탄소년단 정국, ‘호텔 델루나’ 촬영장에 간식차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의 전정국이 보낸 응원차 사진. 사진제공=여진구 인스타그램

배우 여진구가 8일 자신의 SNS를 통해 그룹 방탄소년단의 정국에게 받은 간식차들을 인증한 사진을 게재했다.

여진구는 “ㅈㄱ이 ㅈㄱ에게”라고 쓰여진 정국의 음료 트럭 문구를 인용해 “ㅈㄱ도 ㅈㄱ이 응원한다. 먼 곳까지 와 주셔서 감사합니다”라는 재치있는 감사 멘트와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정국은 음료 뿐만 아니라 피자 트럭까지 tvN 새 드라마 ‘호텔 델루나’의 촬영장에 선물하며 현장에 온기를 더했다.

여진구와 정국은 1997년생 동갑내기다. 여진구는 앞서 여러 인터뷰를 통해 정국과의 친분을 밝힌 적이 있다. 정국 또한 간식차에 “여진구 친구 방탄소년단 정국 드림”이라고 적었다.

여진구는 ‘호텔 델루나’ 촬영 중이다. ‘호텔 델루나’는 떠돌이 영혼들이 머무는 호텔을 배경으로 한 판타지 드라마다. ‘주군의 태양”화유기’의 홍자매가 집필하고, ‘닥터스”당신이 잠든 사이에’의 오충환 PD가 연출한다. 여진구와 아이유가 주연을 맡았다. 오는 하반기에 방송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