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년 전 우리와 만났다”…최민수♥강주은, 사이판서 ‘신혼사진 재연’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사진제공=SBS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 강주은, 최민수 부부의 사이판 신혼 여행기가 본격적으로 공개된다.

앞서 신혼여행지였던 사이판에서 두 번째 결혼식을 올리며 진정한 사랑의 의미를 느끼게 했던 최민수, 강주은 부부.  8일 방송될 ‘너는 내 운명’에서는 최민수, 강주은 부부가 25년 전 찍었던 사진을 재연하기 위해 추억의 장소를 찾는 모습이 펼쳐질 예정이다.

최근 녹화에서 과거 사진 속 장소를 발견한 부부는 “25년 전 우리랑 만났다”며 감상에 젖었고, 똑같은 포즈로 사진 찍기에 도전했다. 하지만 최민수는 제대로 포즈를 취하지 못했고, 결국 강주은은 “자기 폼이 맞지 않은 것 같다. 무슨 연기자가 그렇게 못하냐”라며 일침을 날려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두 번째 신혼여행답게 최민수, 강주은 부부에게서 좀처럼 찾아볼 수 없었던 닭살 애정행각들도 공개될 예정이다. ‘민주 부부’의 큰맘 먹은 애교에 스튜디오마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는데, 25년 전의 사이판과 현재를 오가는 최민수, 강주은 부부의 ‘추억 가득’ 신혼여행 이야기는 8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