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콘서트-악마의 편집’, 누와르와 개그는 한 끗 차이?…반전 개그로 ‘웃음 예고’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개그콘서트-악마의 편집’ 스틸컷 / 사진제공=KBS2

7일(오늘) 방송되는 ‘개그콘서트’에서는 지난주 첫 선을 보인 ‘악마의 편집’이 더욱 업그레이드 된 구성으로 웃음 폭탄을 예고했다.

‘악마의 편집’은 다양한 편집 기법을 일반적인 상황에 적용해 본래 내용을 180도 뒤바꿔 예상치 못한 재미를 터트리는 코너다. 개그맨 송준근, 박소라, 송준석, 송재인, 심문규, 박대승이 의기투합해 완벽한 팀워크를 만들어내고 있다.

이들은 살벌한 누아르를 한순간에 코믹으로 바꾸는가 하면 예의 바른 청년을 희대의 버릇없는 이로 둔갑시키는 등 가내수공업 뺨치는 100% 수제 편집 기법을 적용해 시청자들의 배꼽을 훔칠 예정이다.

‘악마의 편집’은 7일 오후 9시 15분에 방송되는 ‘개그콘서트’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