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민남편’ 최수종 “안정환, 나를 설레게 해” 팬심 고백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MBC ‘궁민남편’ 방송 화면 캡처

최수종이 안정환에 대한 팬심을 고백했다. 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궁민남편’에서다.

이날 ‘궁민남편’은 ‘궁금한 남편을 소개합니다(궁.남.소)’ 1탄으로 대한민국 아내들의 로망이자 자타 공인 국민 사랑꾼 최수종이 출연했다.

최수종은 궁민 남편 멤버들과의 친분을 묻자 “다들 조금씩 친분이 있긴 하다”며 “그 중 나를 설레게 하는 사람이 있다. 바로 안정환씨다. 너무 팬이다”라고 깜짝 고백했다. 이에 안정환은 “(최수종씨가) 축구하는 걸 봤다. 내가 본 연예인 중 제일 잘하더라”고 치켜세웠다.

최수종은 과거 차인표 부부와 동반 식사했던 에피소드를 들려주기도 했다. 그는 “다같이 밥을 먹고 나오는데 (차)인표가 갑자기 앞으로 뛰어 나갔다. 먼저 가서 문을 열고 기다리고 있더라. 하희라씨가 그걸 보고 ‘확실히 매너가 다르다’고 했다”고 전했다. 이어 “하나를 보면 열을 안다고 생각했는데 아닌 것 같다. 지금 차인표씨는 말이 너무 많아졌다”고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