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드림캐쳐, 절도있는 군무+시간차 댄스로 ‘시선집중’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 사진제공=KBS2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에서 걸그룹 드림캐쳐가 나미의 ‘인디언 인형처럼’ 무대를 선보였다.

지난 6일 방송된 ‘불후의 명곡’ 고(故) 이호준 작곡가 특집에는 드림캐쳐를 비롯해 김용진, 손승연, 육중완 밴드, 박시환, 남태현이 출연했다.

‘인디언 인형처럼’ 무대에 앞서 드림캐쳐는 “원곡이 가진 슬픈 가사를 드림캐쳐만의 록 사운드와 강인함으로 이겨내겠다. 긴장되지만 즐거운 무대를 만들겠다”며 당찬 각오를 드러냈다.

새롭게 편곡된 ‘인디언 인형처럼’에서 드림캐쳐는 절도 넘치는 군무와 화려한 시간차 댄스로 관객들의 호응을 얻어냈다. 드림캐쳐의 에너지 넘치는 모습도 눈길을 끌었다. 환한 미소로 무대를 즐기는 것은 물론 대기실로 돌아와 선배 아티스트들의 퍼포먼스에도 진심으로 화답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드림캐쳐는 첫 승의 벽을 넘어서지 못했다. 하지만 문희준은 “1승은 달성하지 못했지만 드림은 캐치했다”면서 “오늘 무대로 드림캐쳐라는 존재를 모든 사람들에게 각인시킨 것 같다”고 호평했다.

‘불후의 명곡’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5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