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라조 조빈, “삼각김밥 머리, 직접 손질…가발은 자존심 상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6일 방영된 JTBC 예능 ‘아는형닝’ 방송화면.

6일 방송된 JTBC 예능 ‘아는형님’에서 듀오 노라조의 조빈이 삼각김밥 형태의 머리를 직접 손질한다고 밝혔다.

조빈은 “무대에 올라갈때 하는 머리는 내가 직접 손질한다”며 “삼각김밥 머리도 직접 했다”고 말했다.

이어 “하드보드지를 꺾어서 머리 위에 두면 얼추 뾰족하게 선다. 그런.다음 스프레이로 머리를 고정한다”는 노하우도 전수했다.

조빈은 자부심도 드러냈다. 그는 “무대에서 머리는 내 것으로 해야지. 가발은 자존심 상하지 않나?”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처음에는 그도 “분장을 하고 길거리에 나섰을 때 사람들 시선이 뻘쭘하고 창피하기도 했다”고 털어놓았다. 이어 “그래도 1집 때는 양호했다. 삼각김밥 때는 미쳤다고 했다”고 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