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출신’ 김희철, 산불 피해 주민들 위해 3천만 원 기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김희철. / 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강원도 산불 피해 주민들을 위해 써달라며 3000만 원을 기탁했다.

5일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김희철이 이날 강원 산불 피해구호를 위한 성금 3000만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강원도 횡성 출신인 김희철은 평소 고향에 대한 애착이 강한 것으로 알려져있다. 이번 산불 피해에 마음을 졸이며 피해 복구에 보탬이 되기를 바라는 간절한 마음에서 기부를 결심했다고 한다.

사랑의열매는 성금을 산불 피해지역 긴급구호와 이재민을 위한 각종 생필품 지원 등에 사용할 예정이다.

지난 4일 발생한 강원도 고성·속초 산불은 5일 현재 주불이 100% 진화됐지만 큰 재산피해를 남겼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