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루비룸, 두아 리파 배출한 유튜브뮤직 ‘파운드리’ 선정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듀오 그루비룸. 사진제공=하이어뮤직

미국 빌보드가 지난 4일 “그루비룸(박규정, 이휘민)이 유튜브뮤직의 글로벌 아티스트 개발 프로그램 ‘파운드리(Foundry)’에 새롭게 참여한다”고 밝혔다.

‘파운드리’는 유튜브뮤직이 아티스트들의 글로벌 성장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유튜브를 통해 팬들과 더 가까이서 만나고, 세계 무대에서 존재감을 드러낼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두아 리파(Dua Lipa), 로살리아(ROSALÍA), 데이브(Dave), 쿠코(CUCO), 군나(Gunna), 마할리아(Mahalia) 등 걸출한 글로벌 아티스트들이 배출됐다.

그루비룸은 ‘파운드리’를 통해 국내를 넘어 글로벌 대세 프로듀싱 듀오로 발돋움할 계획이다.

지난해 방송된 Mnet ‘고등래퍼2’에 프로듀서로 출연해 HAON(김하온)을 우승자로 배출했던 그루비룸은 올해 ‘고등래퍼3’의 프로듀서로도 나서며 2연속 우승을 노리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