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의 사생활’ 정제원, 박민영 덕心 훔칠 아이돌 댄스 위해 ‘맹연습’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tvN ‘그녀의 사생활’ 정제원/사진제공=tvN

tvN 새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 (연출 홍종찬, 극본 김혜영)에서 정제원이 무대 위에서 아이돌 댄스를 펼칠 예정이다.

오는 10일 처음 방송되는 ‘그녀의 사생활’은 직장에선 완벽한 큐레이터지만 알고 보면 아이돌 덕후인 성덕미(박민영)가 까칠한 상사 라이언(김재욱)과 만나며 벌어지는 본격 덕질 로맨스다.

정제원은 극중 프로 아이돌 덕후인 박민영(성덕미 역)이 좋아하는 최애 아이돌 ‘차시안’ 역을 맡는다. 공개된 스틸은 음악 방송 중인 ‘화이트 오션’의 모습으로, 박민영의 덕심을 끓어오르게 한 정제원(차시안 역)의 멋진 퍼포먼스가 담겨 있다.

정제원은 실제 배우 겸 래퍼로 활동 중이다. 무대 위 그의 모습은 익숙하지만 아이돌 안무를 보여주는 것은 처음이다. 정제원은 극중에서 압도적인 아이돌 포스를 보여주기 위해 촬영에 들어가기 전부터 댄스 수업을 받는가 하면, 아이돌 그룹의 멤버들의 무대 위 제스처를 연구하는 등 연기열정을 드러냈다고 한다.

또한 촬영이 없는 날에는 화이트 오션 멤버로 출연하는 인투잇(현욱, 인호, 인표, 지안)과 함께 안무 연습에 매진하며 칼군무를 보여주기 위해 남다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한다. ‘그녀의 사생활’ 속 박민영의 덕심에 불을 지핀 정제원의 무대에 관심이 모아진다.

‘그녀의 사생활’은 오는 10일 오후 9시 30분에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