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캅스’ 이성경 “라미란, 따가갈 수 없는 끼와 재능 있는 선배”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이성경,걸캅스

배우 이성경이 5일 오전 서울 신사동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걸캅스’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이성경이 라미란의 매력을 꼽으며 그를 치켜세웠다.

5일 오전 서울 신사동 CGV압구정에서 ‘걸캅스’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정다원 감독과 배우 라미란, 이성경이 참석했다.

이성경은 민원실로 쫓겨난 강력반의 꼴통 형사 조지혜 역을 맡았다. 이성경은 “과한 열정 때문에 선배들을 곤란하게 하는 꼴칫덩어리”라고 캐릭터를 소개했다.

이성경은 “라미란 선배와 함께할 수 있다는 게 영광이었고 항상 감사했다”면서 케미를 자랑했다. 또한 “선배가 귀엽고 사랑스러운 매력이 있다. 절대 따가갈 수 없는 끼와 재능을 갖고 있다”며 즐거워했다.

‘걸캅스’는 48시간 후 업로드가 예고된 디지털 성범죄 사건이 발생하고 경찰마저 포기한 사건을 일망타진하기 위해 뭉친 걸크러시 콤비의 비공식 수사를 그린 이야기. 오는 5월 개봉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