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하, ‘신입사관 구해령’ 캐스팅…신세경과 호흡

[텐아시아=우빈 기자]

배우 이정하, / 사진제공=나무엑터스

배우 이정하가 MBC 새 미니시리즈 ‘신입사관 구해령’에 캐스팅됐다.

‘신입사관 구해령’은 19세기 초를 배경으로 하는 픽션 사극으로 별종으로 취급받던 여사(女史)들이 남녀가 유별하고 신분에는 귀천이 있다는 해묵은 진리와 맞서며 ‘변화’라는 소중한 씨앗을 심는 이야기다.

극 중 이정하가 연기할 김치국은 어린 나이에 사관이 된 수재로, 구해령(신세경 분)에게 세상 살아가는 지혜를 배워가는 인물이다. 이정하는 특유의 해맑고 순수한 이미지를 한껏 살려 고지식하고 융통성 없지만 한편으로는 어리바리하고 귀여운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정하는 2018년 웹드라마 ‘심쿵 주의’로 데뷔해 ‘하지 말라면 더 하고 19’, ‘여행담-특별한 동네’, ‘프레쉬맨’에 출연하면서 웹 드라마계의 라이징 스타로 자리 잡았다. 귀엽고 풋풋한 외모와 어린아이 같은 순수한 이미지로 다양한 작품에서 매력을 어필한 이정하는 ‘신입사관 구해령’으로 브라운관에 첫 데뷔한다.

사극을 통해 처음으로 드라마에 도전하는 만큼 이정하에 대한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신입사관 구해령’은 오는 7월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