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구봉구 길구, 오는 5월 18일 결혼…”든든한 남편 되겠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길구봉구 길구. / 제공=뮤직웍스

그룹 길구봉구 길구가 오는 5월 18일 결혼한다고 밝혔다.

길구의 소속사 뮤직웍스는 5일 “길구가 다음달 18일, 4살 연하의 예비 신부와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예식은 양가 부모와 친지, 가까운 지인을 초대해 열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길구 역시 자신의 SNS에 “가장 힘들었던 시간을 보내고 있을 때 그 사람(예비신부)을 알게 됐다. 서로에게 가장 큰 웃음을 주고 순수한 시절을 함께한 사람과 영원히, 앞으로 남은 시간을 함께 하려고 한다”며 “우리를 축복해준다면 더없이 행복할 것 같다. 앞으로도 열심히 노래하는 길구, 든든한 남편이 되겠다”고 남겼다.

2013년 ‘미칠 것 같아’로 데뷔한 길구봉구는 출중한 가창력으로 가요계에서 왕성하게 활동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