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혁·이유영, 매니저와 함께 에이스팩토리로 이적…유재명·윤세아와 한솥밥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이준혁(왼쪽부터), 이유영/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배우 이준혁, 이유영이 엘엔컴퍼니를 떠나 에이스팩토리에 새 둥지를 틀었다.

에이스팩토리는 5일 오전 “이준혁, 이유영, 이아현 외 엘엔컴퍼니 소속 배우들이 그동안 함께 일했던 이종환 매니저와 함께 에이스팩토리로 이적을 결정했다. 배우 모두 전 소속사와 계약이 종료된 상황이며 에이스팩토리와 전속계약을 맺고 새롭게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영화 ‘신과 함께’ 시리즈와 드라마 ‘비밀의 숲’ ‘시를 잊은 그대에게’ ‘너도 인간이니’ 등 활발한 작품 활동을 펼치며 인기를 구가한 이준혁은 오는 하반기 방송을 앞둔 tvN 드라마 ‘60일, 지정생존자’로 돌아온다. 이유영은 KBS2 월화드라마 ‘국민 여러분!’에서 거친 카리스마와 사랑스러운 매력을 오가는 열혈 경찰 김미영 역을 찰지게 소화해 호평받고 있다.

에이스팩토리는 드라마·영화 제작 및 매니지먼트 사업을 총괄하는 신생 종합 엔터테인먼트사이다. 유재명-이규형-장승조-정유미-윤세아-염혜란-태인호-전석호 등이 소속돼 있다. 현재 방영 중인 tvN 드라마 ‘자백’의 제작을 맡았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