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 델루나’ 측, “최태준→이태선, 캐릭터·배우 변경”(공식)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최태준(왼쪽), 이태선. /이승현 기자 lsh87@, 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최태준이 tvN 새 드라마 ‘호텔 델루나’에 출연이 불발됐다는 소식이 4일 알려졌다.

이날 한 매체는 최태준이 대본 리딩까지 했으나 캐릭터에 대한 이해가 서로 달라 출연하지 않는 것으로 최종 결정했다며 이태선이 빈자리를 채운다고 보도했다.

tvN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한달 전 최종 조율 단계에서 캐릭터가 변경되면서 드라마 측과 배우 측의 합의 하에 서로 하지 않는 것으로 정리됐다. 최태준이 대본 리딩까지 참석한 것은 맞다”고 밝혔다.

이태선은 극 중 고구려 귀족의 후손 조우현 역을 연기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tvN 관계자는 “지금까지 기사에 나온 캐릭터가 아닌 다른 캐릭터다. 조우현 역일지 아닐지는 곧 정리해 공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호텔 델루나’는 떠돌이 영혼들이 머무는 호텔을 배경으로 한 판타지 드라마다. ‘주군의 태양”화유기’의 홍자매가 집필하고, ‘닥터스”당신이 잠든 사이에’의 오충환 PD가 연출한다. 아이유와 여진구가 주연을 맡았다.

‘호텔 델루나’는 오는 하반기에 방송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