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뱅커’ 차인하, 시크한 ‘공대 오빠’로 등장…김상중의 든든한 지원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더 뱅커’ 차인하/ 사진제공=판타지오

배우 차인하가 시크한 공대 오빠로 변신한다.

4일 오전 판타지오 공식 SNS 채널에는 MBC 수목 드라마 ‘더 뱅커’에서 문홍주 역을 맡은 차인하의 포스터 비하인드 사진이 공개됐다.

사진 속 차인하는 눈웃음 넘치는 평소의 모습과 다르게 웃음기 없는 냉철한 눈빛과 무표정한 얼굴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포스 넘치는 모습과 남다른 슈트 핏으로 시크함을 배가 시키며 차가운 도시 남자의 매력을 한껏 발산하고 있다.

차인하가 연기하는 문홍주는 ‘전산 만렙’의 면모를 뽐내는 감사실의 금손이자 시크한 ‘공대 오빠’다. 노대호(김상중)의 든든한 지원군으로, 서보걸(안우연), 장미호(신도현)와 함께 감사실 트리오로 활약하며 조금씩 변화하기 시작하는 인물이다.

앞서 차인하는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기름진 멜로’ 등의 작품에서 훈훈한 비주얼에 다정다감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이 가운데 ‘더 뱅커’에서는 무심한 듯 시크한 모습으로 중무장, 새로운 매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더 뱅커’는 오늘(4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