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목일, 무료로 섬기린초 받아가세요”…가수 김장훈, 독도식물 나눔 행사 진행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서경덕 교수(왼쪽), 가수 김장훈 / 사진제공=성신여대 교양학부

가수 김장훈이 식목일을 기념해 오는 5일 오전 11시 30분부터 서울 명동예술극장 앞에서 독도 자생식물 섬기린초 405개(4월 5일을 뜻함) 화분을 무료로 나눠준다.

섬기린초는 울릉도를 포함한 독도에서만 자생하는 한국의 고유 식물이다. 독도의 동도 암석지대에 널리 분포하며 6∼7월께 꽃이 피고 9∼10월에 종자를 맺는다.

김장훈은 “앞으로도 독도에 관한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할 계획“이라며 ”독도를 대표하는 섬기린초를 키우면서 우리 땅 독도를 한 번 더 생각해줬으면 좋겠다”고 소망했다.

행사를 함께 하는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섬기린초 나눔 행사는 일본에서는 절대로 할 수 없는 한국에서만 가능한 ‘독도 알리기 캠페인’”이라며 “생활 속에서 독도 사랑을 한 번 더 실천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 주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에는 섬기린초와 함께 종이로 만드는 독도모형도 함께 나눠 줄 예정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