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여서 신난다”…신하균X이광수X이솜, 인생 실화 ‘나의 특별한 형제’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나의 특별한 형제’ 메인포스터/ 사진제공=NEW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의 메인 예고편과 포스터가 공개됐다.

‘나의 특별한 형제’는 머리 좀 쓰는 형 ‘세하'(신하균)와 몸 좀 쓰는 동생 ‘동구'(이광수), 피 한 방울 섞이지 않았지만 20년 동안 한 몸처럼 살아온 두 남자의 우정을 담은 휴먼 코미디.

메인 예고편에는 20년 동안 한 몸처럼 살아온 세하와 동구 형제 앞에 새로운 친구 미현이 등장하면서 이어지는 특별한 하루하루를 담았다. 형제가 어린 시절부터 함께 살아온 ‘책임의 집’이 폐쇄된다는 청천벽력 같은 소식이 전해지게 되고, “형아는 안 떠날 거지?”라는 동구의 물음에 이은 두 사람의 약속은 애틋함을 자아냄과 동시에 이들의 앞날에 대한 궁금증을 더한다.

예고편과 같이 공개된 메인 포스터 속 파란 하늘과 알록달록한 풍선들, 그리고 세하, 동구 형제와 미현의 밝은 표정은 보는 이들까지 미소 짓게 만든다. “약한 사람은 함께 할 수 있어서 사실은 강자보다 더 강하다”는 육상효 감독의 말처럼 ‘함께여서 신난다! 함께여서 힘난다!’는 세 사람의 이야기는 ‘함께’라는 단어의 특별한 힘을 일깨워주며 관객들에게 따뜻한 공감을 선물할 것이다.

‘나의 특별한 형제’는 5월 전국 극장에서 개봉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