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퍼, ‘KCON 2019 JAPAN’ 합류…日 팬들과 첫 만남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보이스퍼. / 제공=에버모어뮤직

그룹 보이스퍼가 ‘케이콘 2019 재팬(KCON 2019 JAPAN)’에 처음 출격한다.

지난 3일 소속사 에버모어뮤직은 공식 SNS에 “보이스퍼가 오는 5월 17일부터 19일까지 총 3일간 일본 마쿠하리 멧세 국제 전시장 홀에서 열리는 ‘KCON 2019 JAPAN’ 무대에 오른다”고 밝혔다.

‘KCON’은 CJ ENM이 2012년부터 8년째 개최하고 있는 세계 최대 규모의 문화 축제이다. Mnet의 노하우가 반영된 화려한 K팝 콘서트를 비롯해 드라마, 뷰티, 패션, 음식 등 한국의 다양한 콘텐츠를 해외 팬들에게 선보인다.

올해는 김재환 뉴이스트 몬스타엑스 아이즈원 청하 트와이스 프로미스나인 하성운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보이스퍼 역시 쟁쟁한 가수들 사이에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오는 5월 17일 첫날 무대에 오르는 보이스퍼는 이번 ‘KCON’을 통해 처음 일본 팬들과 만나는 것이어서 의미가 남다르다. 출중한 가창력으로 국내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만큼 일본에서도 활약을 펼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