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트로, 日 데뷔 동시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2위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아스트로. / 사진제공=판타지오 뮤직

그룹 아스트로가 일본에서 성공적으로 데뷔했다.

아스트로는 지난 3일 일본 첫 번째 미니 앨범 발매와 동시에 일본 데뷔 기념 팬미팅을 개최하며 성공적인 일본 공식 데뷔를 알렸다.

이날 공개된 아스트로의 ‘퍼스트 재팬 미니 앨범 [비너스](‘1st JAPAN MINI ALBUM [Venus])’는 지구에서 가장 가까운 행성으로 아스트로의 여신인 아로하(아스트로 팬클럽)를 Venus(비너스)로 표현앞으로도 아스트로가 팬들과 함께 일본에서도 빛날 것을 의미한다.

아스트로의 일본 데뷔를 기념해 열린 팬미팅은 일본 도쿄 나카노 선 플라자에서 2회차에 걸쳐 진행, 총 4200석 전석 매진을 기록해 일본 데뷔의 뜨거운 반응을 입증했다.

팬미팅 무대에서 선보인 일본 데뷔 미니 앨범의 타이틀곡 ‘하나사케 미라이(Hanasake mirai)는 봄을 연상케 하는 밝은 멜로디에 아스트로만의 청량한 이미지가 함께 어우러져 현지 팬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는데 성공했다특히 달달한 아스트로의 음색과 완벽한 무대에 일본 팬들은 한시도 눈을 떼지 않는 등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이 밖에도 ‘All Night(전화해)’, ‘BABY’(베이비), ’고백’ 등의 국내 히트곡으로 흥겨운 무대를 선사해 팬들을 사로잡았다.

일본 공식 데뷔 기념 팬미팅에서 아스트로는 타이틀곡 무대 공개와 더불어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현지 팬들과 더 가까워지는 시간을 가졌다진실 게임을 통해 아스트로를 향한 팬들이 궁금증을 풀어주는가 하면 아스트로가 직접 객석을 돌아다니며 꽃을 전해줘 팬들에게 색다른 추억을 선물해주기도 했다.

일본 공식 데뷔에 문빈은 오늘의 순간을 담아 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또 라키는 일본 데뷔 소식을 들었을 때 너무 기뻤다앞으로 일본어 공부를 더 열심히 할 예정이니 기대해주세요라며 귀여운 다짐을 하는가 하면, MJ는 “3년 전 데뷔 때와 같은 기분이다초심 잃지 않고 열심히 하는 아스트로가 되겠다고 앞으로의 각오를 밝혔다.

이 가운데 아스트로의 첫 일본 미니 앨범 [Venus]는 두 번째 팬미팅의 시작과 동시에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2위를 차지팬들과 함께 축하를 나눠 기쁨이 배가 됐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