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빨간사춘기, 6월 일본 정식 데뷔…’우주를 줄게’ 日 버전 공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여성듀오 볼빨간사춘기. / 제공=쇼파르뮤직

여성듀오 볼빨간사춘기(안지영·우지윤)가 오는 6월 일본으로 활동 영역을 넓힌다.

소속사 쇼파르뮤직은 4일 “볼빨간사춘기가 일본 유명 음반 제작사 킹 레코드와 계약을 맺고 오는 6월 5일 일본에서 정식 데뷔한다”고 밝혔다.

볼빨간사춘기의 일본 데뷔곡은 국내에서 큰 사랑을 받은 ‘우주를 줄게’ 일본어 버전이다. 특유의 사랑스러운 음색과 귀여운 가사로 국내에 이어 일본 팬들의 마음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볼빨간사춘기는 일본 데뷔를 통해 국내를 넘어 아시아와 전 세계로 범위를 넓혀 활동할 계획이다.

볼빨간사춘기는 지난 2일 발매한 새 미니음반 ‘사춘기집Ⅰ 꽃기운’으로 국내 주요 음원사이트 실시간 차트 1위를 휩쓸며 ‘음원 강자’를 증명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