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배진영, 4월 솔로 데뷔 “기존에 보여주지 않았던 새로운 모습”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워너원 출신 배진영. / 사진제공=C9엔터테인먼트

그룹 워너원 출신 배진영이 이달 첫 솔로 싱글 앨범으로 데뷔한다

4 C9엔터테인먼트 공식 SNS를 통해 배진영의 솔로 싱글 앨범을 알리는 티저 이미지를 공개하며 팬들의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공개된 티저에는 2019 4월 배진영의 첫 번째 싱글 앨범 발매를 예고하는 커밍순(COMING SOON) 글귀와 함께 전체적으로 부드럽고 따뜻한 무드가 느껴지는 배경 속 배진영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창가로 스며든 햇살이 그를 부드럽게 감싸고 있는 가운데한쪽 눈을 가린 배진영의 더욱 성숙해진 묘한 매력이 더해져 인상을 남겼다.

소속사 관계자는 “배진영의 신곡은 기존에 보여주지 않았던 새로운 모습을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전해 첫 번째 솔로 싱글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였다.

워너원 활동 당시 맡은 파트마다 달콤한 음색을 자랑하며 ‘킬링 파트를 만들어 낸 배진영이 오로지 자신의 목소리로 채울 이번 첫 번째 솔로 싱글 앨범에서 어떤 매력들을 선사할지 주목된다.

배진영은 4월 첫 솔로 싱글 앨범 발표에 이어 오는 27일과 28일 양일간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국내 첫 단독 팬미팅 BAE JIN YOUNG 1ST ASIA FANMEETING TOUR IN SEOUL ‘IM YOUNG’을 개최하는 등 활발히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