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블락비 피오 “송민호 따라 편의점 갈 것 같다” 불안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한끼줍쇼’ 블락비 피오 / 사진제공=JTBC

JTBC ‘한끼줍쇼’에서 피오가 거듭되는 거절에 절친 송민호를 떠올렸다.

3일(오늘) 방송되는 ‘한끼줍쇼’에는 블락비 피오와 아이즈원 장원영이 청담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2016년 겨울 청담동을 처음 찾았던 이경규와 강호동은 청담동 빌라의 철벽 보안 시스템 속에서 혹독한 한 끼 도전을 펼친바 있다.

이날 각자의 그룹에서 막내를 담당하고 있는 피오와 장원영의 신선한 호흡이 눈길을 끌었다. 특히 데뷔 9년차 피오는 녹화 내내 후배인 장원영을 살뜰히 챙기는 모습을 보여 훈훈함을 자아냈다.

피오는 한 끼 도전에 앞서 ‘한끼줍쇼’ 최다 출연자이자 최초로 두 번의 실패를 기록한 밥동무 송민호를 떠올렸다. 청담동 빌라단지에서 한 끼에 도전한 피오는 거듭되는 거절 속에 좌절하다 “민호 따라 편의점 가는 것 아니냐”며 불안해했다.

피오의 한 끼 도전 결과는 3일 오후 11시에 방송되는 ‘한끼줍쇼’ 청담동 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