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배우 신영숙, 첫 단독 콘서트 ‘감사’ 30초 만에 매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신영숙. / 제공=컴퍼니 휴락

뮤지컬 배우 신영숙이 첫 번째 단독 콘서트 ‘감사’로 매진을 기록했다.

3일 오후 2시 멜론티켓을 통해 예매를 시작한 ‘감사’의 티켓은 30초 만에 동났다. 공연은 오는 5월 18일 오후 7시 서울 상성동 백암아트홀에서 열린다.

데뷔 이래 처음 단독 콘서트를 여는 신영숙은 이번 공연에서 다채로운 노래를 부르며 다양한 매력을 뽐낼 계획이다. 음악감독 민활란이 이끄는 8인조 뮤직할 밴드의 라이브 연주로 섬세하고 강렬한 콘서트를 만들겠다는 각오다.

시원한 가창력과 남다른 무대 장악력을 보여주는 신영숙은 ‘엘리자벳’ ‘웃는 남자’ ‘레베카’ ‘명성황후’ ‘맘마미아’ ‘모차르트!’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었다. 오는 6월 서울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막을 올리는 ‘엑스칼리버’의 모르가나 역으로 캐스팅돼 관객들을 만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