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보현, “‘그녀의 사생활’, 최애 드라마…짝사랑 경험 반영”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안보현,그녀의 사생활

배우 안보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안보현이 tvN 새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을 “여태껏 했던 드라마 중 최애”라고 꼽았다.

3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 제작발표회에서였다. ‘그녀의 사생활’은 박민영이 맡은 성덕미와 라이언 골드(김재욱) 사이에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다. 덕후와 덕질의 세계를 주요 소재로 한다. 안보현은 최강유도체육관 관장이면서 덕미를 ‘최애’로 덕질하는 남은기를 연기한다.

안보현은 “‘그녀의 사생활’은 현실과 적합하게 맞아 떨어지는 부분들이 많았다. 현실에서도 짝사랑을 한 적이 있기 때문에 그 경험을 반영하니까 몰입을 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그녀의 사생활’은 오는 10일 밤 9시 30분부터 매주 수, 목요일에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