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코메트리 그녀석’ 김다솜, 김권 마음 알아챘다…짙어진 애틋함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지난 2일 방영된 tvN 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방송화면.

지난 2일 방영된 tvN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 배우 김다솜이 김권의 마음을 알아챘다.

이날 은지수(김다솜)는 강성모(김권)를 드래곤 헤드헌팅 사건 현장에서 만났다. 지수는 평소와는 다르게 농담을 건네는 성모를 보며 “너 확실히 변했어. 내가 널 변하게 하고 싶었는데… 생각해보니 윤재인(신예은 분)을 다시 만난 순간부터 같아”라고 성모의 변화된 행동을 짚어냈다. 이와 함께 지수는 그의 마음을 의심하기 시작했다.

이어 지수는 성모에게 충격적인 이야기를 들었다. 그동안 성모를 지켜보던 의문의 남자가 본인이 원하는 것을 얻지 못하면, 성모가 소중히 여기는 것들을 망가뜨릴 거라는 것이었다. 지수는 “내가 왜 지가 소중히 여기는 거야? 언제부터?”라고 부끄럽게 웃어 보이며 시청자들을 미소 짓게 만들었다. 동시에 “강성모한테 소중한 사람이 위험하다면, 그거 나 아니야”라고 재인을 향한 성모의 마음을 덤덤하게 말해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하기도 했다.

김다솜은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 시원하고 털털한 은지수의 캐릭터를 매력적으로 그려내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짝사랑의 애틋한 모습뿐만 아니라 사랑과 일을 정확하게 분별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아직 밝혀지지 않은 아버지 은병호(엄효섭)와의 숨겨진 이야기들은 궁금증을 자극하며 앞으로의 전개에 기대를 모았다.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