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첸, 오는 5일 ‘뮤직뱅크’로 음악방송 활동 시작…솔로도 막강 파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첸. / 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 첸이 오는 5일부터 음악 방송을 통해 솔로 가수로 무대에 오른다.

첸은 오는 5일 KBS2 ‘뮤직뱅크’를 시작으로 6일 MBC ‘쇼! 음악중심’, 7일 SBS ‘인기가요’ 등에 연달아 출연해 첫 번째 미니음반 ‘사월 그리고 꽃’의 타이틀곡 ‘사월이 지나면 우리 헤어져요’를 부른다.

‘사월이 지나면 우리 헤어져요’는 섬세한 피아노 연주가 인상적인 발라드 장르로, 연인과의 이별을 준비하는 남자가 아름다웠던 첫 만남을 기억하는 내용이다. 애틋한 노랫말과 감미로운 첸의 목소리가 어우러져 호응을 얻고 있다.

이 곡은 지난 1일 공개된 이후 국내외 음원 차트 1위를 차지했다. 음반은 한터차트, 신나라레코드 등 주요 음반 차트에서 일간 정상을 거머쥐었다. 아이튠즈 종합 음반 차트에서 체코가 추가된 전 세계 33개 지역 1위를 기록해, 첸은 솔로 가수로서도 막강한 힘을 보여줬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