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구단 세정X하나X미미, 동화 ‘샬롯의 거미줄’ 낭독 참여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구구단 세정, 하나, 미미 / 사진제공=젤리피쉬

그룹 구구단 세정과 하나미미가 동화 낭독자로 깜짝 변신했다.

구구단 세정하나미미가 사랑스러운 동화 샬롯의 거미줄’ 낭독에 참여했다.

샬롯의 거미줄은 미국에서 출간된 어린이책 중 가장 훌륭한 도서로 꼽히는 작품으로 귀엽고 풍부한 감성을 지닌 새끼 돼지 윌버와 이를 돕는 속 깊고 영리한 거미 샬롯의 우정을 그린 매력적인 동화이다.

그동안 무대 위에서 청량하고 파워풀한 목소리로 대중들의 귀를 사로잡아왔던 세정과 하나미미는 이번 네이버 오디오클립 오디오북을 통해 부드럽고 차분한 보이스부터 귀여움까지 다양한 매력의 목소리를 들려줄 예정이다.

특히 세 사람은 최근 구구단 공식 SNS 계정을 통해 네이버 오디오클립 오디오북 낭독 참여 인증샷을 공개하며팬들은 물론 독자들의 기대감을 높여왔다. 세정, 하나, 미미는 동화 속 이야기를 더욱 생생하게 전하기 위해 끊임없는 연습을 반복한 것은 물론 각각 캐릭터만의 매력을 살려 낭독에 참여해동화의 재미를 더했다는 후문이다.

샬롯의 거미줄은 네이버 오디오클립 오디오북을 통해 들을 수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