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디갔니 광희야”… ‘무한도전’ 다운 투샷, 정준하와 함께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무한도전’ 투샷/ 사진=정준하 인스타그램

방송인 정준하가 ‘무한도전’ 멤버들과 오랜만에 함께 한 순간을 추억했다. 김태호 PD, 유재석, 박명수, 하하, 양세형, 조세호 등과 찍은 투샷을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정준하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투샷 찍을 때 어디갔니? 광희야!!”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정준하는 ‘무한도전’ 멤버들과 투샷을 남겼다. 시종 가볍게 미소를 머금고 있던 그는 조세호와의 투샷에서 트레이드마크인 덧니를 훤히 들어내며 재미난 표정을 지어보였다. 특히 광희만 투샷에 담겨 있지 않아 궁금증을 자아냈다.

앞서 지난 31일 ‘무한도전’ 멤버들은 종영 1주년을 맞이해 만남을 가졌다. 이날 함께한 모습을 공식 SNS에 게재한 것은 물론 라이브 방송을 통해 근황과 소감을 전해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원년 멤버인 정형돈과 노홍철도 영상 메시지를 통해 인사를 건네 눈길을 끌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