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효, 부산경찰청 홍보대사 위촉…안전 속도 정책 홍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조슬기

개그맨 김원효. 사진=텐아시아 DB

부산경찰청이 2일 1층 로비에서 개그맨 김원효를 홍보대사로 위촉하는 행사를 열었다.

김원효는 ‘안전속도 5030’ 프로젝트의 홍보에 나선다. 이 프로젝트는 보조간선도로, 보도와 차도가 분리된 왕복 2차로 이상 주요 도로는 시속 50km, 그밖에 보호구역과 이면도로는 시속 30km로 제한 속도를 낮추는 것을 말한다. 자동차 전용도로의 제한 속도도 시속 70km로 낮아진다.

김원효는 “속도 하향 정책의 장점을 널리 알려 부산에 안전한 교통문화가 정착하도록 노력하겠다. 내 고향 부산에서 홍보대사로 위촉돼 영광”이라고 전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