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석’ 박진영X신예은, 입맞춤 사이코메트리 이후…김다솜과 ‘삼자 대면’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tvN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사진제공=tvN

tvN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연출 김병수, 극본 양진아)에서 미스터리 사건의 또 다른 이면이 드러난다.

2일 방송될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는 몰래 범죄 조직에 잠입한 박진영(GOT7, 이안 역), 신예은(윤재인 역)이 형사 김다솜(은지수 역)과 맞닥뜨린다.

지난 7회에서는 이안(박진영)이 자신을 믿는 윤재인(신예은)을 향한 입맞춤 사이코메트리를 하며 달콤한 엔딩을 맞이해 눈길을 끌었다. 그러나 공개된 사진 속에는 천진난만한 이안과 달리 심각한 윤재인의 모습이 포착됐다. 이들 앞에 살벌한 눈빛을 쏘는 은지수(김다솜)까지 나타나 궁금증을 모은다.

따스한 눈빛으로 바라보는 이안과 잔뜩 놀란 기색의 윤재인은 과연 그가 사이코메트리를 통해 재인의 입술에서 어떤 비밀을 읽어냈을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현장에 도착한 은지수에게 몰래 범죄 조직에 잠입했던 것을 딱 걸린 순간 역시 짠내 나는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과연 두 사람은 앞으로 순탄한 수사를 펼칠 수 있을까.

뿐만 아니라 이날 방송에서는 범죄 조직 소탕작전을 통해 확보한 새로운 증인, 바로 살인으로 묘령의 여인을 강희숙으로 신분세탁해준 김갑용에 대해 알고 있는 인물이 등장한다.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은 오늘(2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