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 단독 콘서트 성황리 개최…연예계 선후배 총출동+역조공 이벤트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김종국 단독 콘서트 현장 사진 / 사진제공=JK엔터테인먼트

가수 김종국이 9년 만에 개최한 단독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김종국은 지난달 29일부터 31일 3일간 서울 이화여자대학교 삼성홀에서 ‘2019 김종국 콘서트 <김종국 찾기>’를 개최했다.

9년 만에 열린 김종국의 이번 단독 콘서트는 당초 2회 공연 예정이었으나 티켓 예매 당시 전 좌석이 1분 만에 매진 돼 1회 공연을 추가하기로 결정했으며 추가 공연도 판매와 동시에 매진되는 기염을 토했다.

김종국은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노래하는 김종국’으로서 인사를 건넸다. 공개된 콘서트 포스터처럼 김종국의 여러 모습을 보여주고 찾아가는 시간을 선사해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특히 god 박준형과 개그맨 양세찬, 블락비 태일, 가수 하하, UV, 터보 출신 김정남이 게스트로 지원 사격을 펼쳤으며 유재석과 이광수, 전소민, 최수종, 하희라 등 연예계 선후배가 총출동해 현장 관객들과 김종국 콘서트를 즐겼다.

3시간 동안 귀 호강 라이브 무대는 물론 다채로운 구성의 공연을 접한 팬들은 “전국투어를 모두 따라다니고 싶은 알찬 공연” “미친 고음과 운동으로 단련된 무한체력” “생각이 건강한 가수, 좋은 사람인 게 느껴진 공연” 등의 호평을 쏟아냈다.

김종국도 감사함을 잊지 않고 공연을 찾아준 관객들에게 화장품을 선물하는 깜짝 역조공 이벤트를 꾸미기도 했다. 또한 오랫동안 자신의 단독 콘서트를 기다려준 팬들에 대한 고마움을 담은 큰 절로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전국투어에 돌입한 김종국은 서울에 이어 오는 28일 안양, 6월 1일 대전, 6월 9일 전주, 6월 22일 부산에서 공연을 개최한다.

‘2019 김종국 콘서트 <김종국 찾기>’ 전국투어 티켓은 2일(오늘) 정오부터 판매 시작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