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심이 닿다’ 손성윤, 플라이업과 전속계약…김서형과 한솥밥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손성윤. 사진제공=이매진아시아

플라이업 엔터테인먼트가 2일 배우 손성윤과의 전속 계약 체결 사실을 알렸다.

손성윤은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진심이 닿다’에서 검사 유여름 역을 맡았던 배우다.

플라이업 엔터테인먼트는 “손성윤은 오랜 시간 다양한 작품들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을 쌓아온 배우”라며 “앞으로 플라이업과 함께 동행하며 보여줄 손성윤의 숨겨진 다채로운 매력을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 전했다.

앞서 손성윤은 tvN 드라마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 6’으로 데뷔 이후 MBC ‘파스타’‘마이 프린세스’‘마마’, SBS ‘여인의 향기’‘이혼변호사는 연애 중’ 등의 작품에 출연했다. 뷰티 예능과 더불어 영화 ‘8월, 비’’여곡성’에서도 활약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