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양세찬·한태웅, “‘풀뜯소3’에 광희·조세호·이순재 왔으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tvN 새 예능 ‘풀 뜯어먹는 소리3’의 출연진. 사진제공=tvN

tvN 새 예능 ‘풀 뜯어먹는 소리3’의 박나래, 양세찬, 한태웅이 각각 프로그램을 통해 만나고 싶은 게스트로 광희, 조세호, 이순재를 꼽았다.

1일 오후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tvN 새 예능 ‘풀 뜯어먹는 소리3-대농원정대’ 제작발표회에서였다. 시즌3에서는 전국의 농촌, 어촌에 흩여져있는 ‘제2의 태웅이’를 찾아나선다. 소년 농부 한태웅과 개그우먼 박나래를 포함해 개그맨 박명수와 양세찬이 함께 한다.

박나래는 “광희를 추천하고 싶다. 명수 선배는 방송에서는 호통 캐릭터지만 실제로는 열심히 하신다. 그런데 광희처럼 평소에도 정말 힘들어하는 사람이 와서 우리가 해서 농사일이 힘든 건지를 확인해보고 싶다”고 밝혔다.

한태웅은 “이순재 선생님은 TV에서도 많이 뵙지만 (친)할아버지가 말씀을 많이 해주시고 하셔서 뵙고 싶다”고 말했다. 박나래가 “(선생님께) 무슨 일을 시키려고 그러나”라고 놀라자, 한태웅은 “일은 어르신이니까…뵙고만 싶다”고 답했다.

양세찬은 조세호가 평소 농촌이나 어촌을 궁금해한다며 초청하고 싶은 이유를 말했다.

‘풀뜯소3’은 1일부터 매주 월요일 저녁 8시 10분에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