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라디오, 만우절 이벤트…프로그램 뒤죽박죽 편성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KBS2 라디오

오늘(1일), KBS2 라디오(106.1㎒)는 만우절을 맞아 오전 7시부터 자정까지 프로그램들의 편성 시간대를 서로 바꿔 방송한다.

DJ는 물론, PD, 작가, 시그널, 코너까지 프로그램 고유의 모습을 그대로 유지한 채 아침이 저녁으로, 밤이 아침으로 서로 다채롭게 섞이는 것. 청취자들은 평소 생활패턴 때문에 들어보지 못했던 시간대의 프로그램을 들어 볼 수 있을 전망이다.

평소 오후 2시에 방송한 ‘오늘 같은 오후엔 이세준입니다’는 아침 7시에 생방송 했다. 아침 7시대 프로그램인 ‘조충현의 럭키세븐’은 다른 시간에 방송될 예정이며, 아침을 열어주던 ‘매일 그대와 조규찬입니다’도 밤에 시청자를 만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